The Hidden Culture of Aggression in Girls

소녀들은 은밀한 공격 문화 속에서 주먹이나 칼 대신 몸짓 언어나 관계를 이용하여 싸운다. 친밀함 이면에 우정은 무기가 되고, 화를 내는 것 대신 침묵으로 일관한다. 따라서 그들의 공격은 알아내기가 어렵고 희생자가 입는 상처도 훨씬 깊다. 이들의 따돌림은 깔끔하고 조용하며, 가해자도 피해자도 드러나지 않는다. 하지만 여자들은 나이에 관계없이 다 알고 있다. 그들 대부분이 거의 방관자, 희생자, 가해자 였기 때문이다.